Today 17.11.21.
최종편집 : 2017.11.21 화 06:31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뉴스 > 교육/사회
     
인천시,'인스로드'(아름다운 공장) 탐방길 운영
2017년 05월 18일 (목) 13:25:53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인천시는 '아름다운 공장'으로 뽑힌 산업시설을 견학하고 체험하는 탐방 프로그램 '인스로드(InsRoad)'를 운영한다.

탐방 대상은 작년에 인천시 지정 아름다운 공장으로 뽑힌 인페쏘, 디딤길, 동아알루미늄, 인천디자인지원센터, 한국희소금속기술센터다.

탐방 일정에는 공장 시설을 둘러보는 것 외에 모의면접·취업컨설팅 등 취업 연계 프로그램도 포함했다.

   
 ▲인스로드 기업 전경
첫 탐방은 오는 31일 오전 10시 인천시청에서 출발해 오후 3시까지 5개 시설을 둘러보는 일정이다. 신청은 학생·근로자 누구든지 가능하며 오는 26일까지 인천시 또는 인천디자인지원센터 홈페이지에 신청서를 내면 된다.

6월부터는 희망 단체·기관 위주로 월 2회 정도 탐방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다음은 '인스로드' 탐방 시설 소개

희소금속
첨단제품의 품질과 성능을 좌우해 ‘산업의 비타민’으로 불리고 있다. 한국희소금속산업기술센터는 ‘소재→부품→완제품’에 아우르는 산업 생태계 가치사슬을 완성하고 희소금속 정부대책을 수행할 컨트롤타워이다.*문의 : 032-458-5119

인페쏘
아름다운공장 어워드의 조형성 분야 수상기업인 인페쏘는 금속 가공의 기술력에 디자인을 적용하였다. 웅장하고 세련된 공장외관과 탁 트인 호수를 전망으로 탁구대, 헬스기구 등 직원 휴게공간을 조성하여 근로자의 사기향상은 물론 장기재직을 통한 고도의 기술력과 생산성을 자랑한다. *문의 : 032-813-6600∼4

인천디자인지원센터
인천디자인지원센터는 인천지역의 디자인산업 육성을 위한 종합지원기관이다. 디자인정보자료실과 디자인스튜디오를 운영하고 있으며 서비스디자인센터, 디자인교육센터와 함께 디자인산업의 산학연을 연계하고 체계적인 산업디자인 육성 및 지원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문의 : 032-260-0203

디딤길
디딤길은 삭막하고 노후화된 산업단지를 서비스디자인을 통해 사람 편의 중심의 서비스공간으로 재설계하는 프로젝트이다. 2016년 행정자치부 주관 정부3.0 국민디자인단 성과대회에서 대통령상 수상 및 타 지자체의 벤치마킹 방문이 이어지는 우리시의 자랑스러운 산업시설이다.

헬리녹스
아름다운 공장 어워드의 지속성 분야 수상기업인 동아알루미늄은 세계적인 명품 아웃도어 브랜드 ‘헬리녹스’의 모기업으로, 고급 텐트폴 시장에서 점유율 세계 1위의 글로벌 강소기업이다. 갤러리를 연상시키는 사옥과 조형물이 어우러진 수직 정원 등 자연친화적인 모습이 인상 깊으며, 생산품에 기업의 역사와 전통이 자연스럽게 스며들 수 있도록 공장 환경을 조성하였다.  *문의: 032-577-8080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동뉴스(http://www.namdon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갈등,언제까지…" 현안 해결 구...
구, 과·동장 등 주요 직위 행정...
소래 중심 상권 '7블럭', 3개...
논현고잔동 소래휴먼시아 1단지 관...
인천 고액·상습 체납자 567명 ...
'신천동 연결로 개설'구,시흥시 ...
구, 86곳 지진 대피소 지정· ...
중부지방고용노동청 정형우 제7대 ...
인천경찰,'집단 성매매' 의심 남...
<포항 지진> 인천 119 신고 ...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