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19.03.23.
최종편집 : 2019.3.22 금 18:44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뉴스 > 교육/사회
     
소래포구 유흥업소에 여종업원 공급 보도방 업주 적발
2018년 10월 29일 (월) 16:53:47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인천 소래포구 일대 노래방,유흥주점에 여자 종업원을 알선하고 부당이익을 챙긴 보도방 업주가 경찰에 적발됐다. 

인천 논현경찰서는 29일 유흥업소에 여자 종업원들을 알선하고 그 댓가로 알선료를 챙긴 보도방 업주 A씨를 직업안정법 위반혐의로 불구속 입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소래포구 일대 노래방,유흥 주점에 여자 종업원들을 알선해 주는 댓가로 시간 당 5천원씩의 알선료와 함께 2차 윤락행위시 2~3만원을 챙기는 등 수년간 수천만원의 부당이익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에서 A씨는 경찰의 단속을 피하기 위해 노래방 도우미와 핸드폰 연락을 통해 소래포구역 일대에서 업소를 지정해 주면  보도방 차량 이동 대신 주로 도우미가 직접 업소로 이동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A씨 보도방 소속 도우미 B씨의 녹취록에 따르면 이 보도방은 30~40여명의 윤락 가능한 도우미 명단을 갖고, 노래방이나 유흥주점 업주와 은밀한 거래를 한 뒤 술 판매량에 따라 '패키지'금액을 받아 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경찰은 도우미 알선에 사용된 휴대폰 2대를 압수해 업소의 윤락 알선 여부와 함께  부당 이익을 챙겼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동뉴스(http://www.namdon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천의 중심은'구월·송도' "구월...
시,송도·영종도·남동·부평 경유 ...
구,노후 협소한 구월1·간석2·서...
"이웃사랑의 기적 실현'만수1동,...
시의회 교육위원,주안도서관 등 교...
미추홀구 원도심 예비군훈련장, 병...
IWPG 윤현숙 대표,제63차 유...
'지하철안전지킴이' 구 노인인력센...
어르신 대상포진 예방접종 대상·방...
제구실 못하는 CCTV 관제센터…...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