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19.02.19.
최종편집 : 2019.2.19 화 11:23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뉴스 > 교육/사회
     
인천공항 주변 온라인 맛집 알고보니 위생불량…14곳 적발
2018년 11월 25일 (일) 14:15:42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인천공항 주변에서 당국에 영업신고도 하지 않고 손님을 받아온 숙박업소들이 무더기로 적발됐다.

인천시 특별사법경찰은 올해 9월부터 최근까지 인천시 중구 영종도와 옹진군 덕적도에서 숙박업소 불법 영업 행위를 단속한 결과, 신고 없이 펜션·민박·모텔 간판을 달고 영업한 11개 숙박업소를 적발했다고 25일 밝혔다.

또 포털사이트와 블로그 등 온라인에서는 맛집으로 소문이 났지만, 유통기한이 지난 제품을 조리·판매할 목적으로 보관한 음식점 2곳과 조리시설 위생상태가 불량한 음식점 1곳을 함께 적발했다.

이번에 적발된 숙박업소는 인천을 찾는 관광객과 인천공항 주변 대형 공사장에서 일하는 일용 근로자들을 상대로 영업해 온 것으로 조사됐다.

영종도에서는 위생상태 불량 또는 불친절·바가지 요금 등의 민원이 빈번했다.

을왕리해수욕장 인근에서는 일부 미신고 숙박업소가 청소년의 일탈 장소로 전락해 일반 관광객의 불만을 사기도 했다.

인천시 특별사법경찰은 미신고 숙박업소 업주 11명과 유통기한이 지난 제품 보관 음식점 업주 2명 등 13명을 공중위생관리법 위반 혐의 등으로 불구속 입건하고, 조리시설 위생상태가 불량한 음식점 업주 1명에 대해서는 담당 행정기관에 행정조치를 하도록 통보했다.

인천시는 인천 섬 지역이 수도권의 대표 관광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만큼, 숙박업소와 음식점의 위생 서비스 수준을 높이고 불법 영업을 근절하기 위해 불법 영업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다.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동뉴스(http://www.namdon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적의 개발 방향은…"구,소래 ...
'개각 임박' 송영길 전 시장·홍...
소래IC 건설 설문조사 표심 '시...
연수구청장 비서실장 지시로 면접점...
최재현 의장,신민호 회장 등 주민...
인천시,생계형 폐지 수집 노인에 ...
구, 화재취약계층 안전복지 서비스...
'윷이다!' 논현고잔동, 정월대보...
"남동소식은 우리가~"구,블로그 ...
"성추행도 모자라 무고까지"…전 ...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