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19.08.25.
최종편집 : 2019.8.25 일 13:31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뉴스 > 정치/행정
     
" 미등록시 과태료 부과"시,이달 말까지 반려견 자진신고기간
2019년 08월 12일 (월) 09:41:32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동물등록 자진신고기간 중 등록실적.옹진군의 경우 동물등록제 미실시 지역이나, 옹진군 주민이 다른 지역의 시ㆍ군ㆍ구청에서 동물등록 하는 경우 실적으로 집계됨
 

인천시는 이달 말까지 동물등록 자진신고기간을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동물 등록은 현행법상 3개월령 이상의 개 중 주택 혹은 준주택에서 키우거나, 그 외의 장소에서 반려 목적으로 키우는 개를 대상으로 한다.

소유자가 변경되거나 소유자의 성명, 주소, 전화번호 변경, 등록대상동물의 폐사나 유실 혹은 반황 등 상태 정보가 변경될 시에도 변경 등록을 해야 한다.

등록 및 변경 등록은 각 군구청이나, 등록대행기관으로 지정된 동물병원 등에서 할 수 있다.

등록 방식은 소형 마이크로칩을 동물의 몸에 이식하는 내장형 등록과, 동물등록증이나 인식표를 부착하는 외장형 등록 방식 중 택하면 된다.

동물등록 자진신고기간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올 7월부터 전국적으로 시행한 제도다. 자진신고기간 이후부터는 미등록 혹은 변경정보 미등록 시 과태료가 부과된다.

인천 지역은 2010년부터 올해 7월 31일까지 8개구에서 총 10만 2898마리가 동물등록을 마쳤다.

이 중 자진신고기간인 올 7월1일부터 31일까지 등록한 동물수는 1만1480마리다.

이는 전년도 동기간 909마리가 등록한 것과 비교하면 1,163% 증가한 수치다.

시는 자진신고기간 종료 기간인 8월말까지 제도를 적극 홍보해 동물등록을 권장하고, 반려견이 자주 이용하는 공원 등 야외 장소를 대상으로 반려견 목줄 착용 여부 등을 점검할 방침이다.

한태호 시농축산유통과장은 "자진신고기간 동물등록을 완료해 소중한 반려견이 유실되더라도, 즉시 찾을 수 있도록 조치할 것을 권장한다"며 "추후 미등록으로 적발돼 과태료를 부과받는 일이 없도록 바란다"고 말했다.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동뉴스(http://www.namdon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네트워크 절실' 구, 장애인 탈...
"리더들의 인천사랑" 인화회 2조...
"아름다운 하모니" 구 여성합창단...
구,19일 승진 47명 전보 28...
"기간제 여교사가 남학생과 부적절...
창단 '구민 축구단' 민간 법인에...
"실전과 같이…" 구보건소,식중독...
시,인천대 '바이오 인천 글로벌 ...
기재부 GTX B노선 '예타' 통...
‘지인 아들 부정 채용’ 한국폴리...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