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01.22.
최종편집 : 2020.1.22 수 14:00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뉴스 > 교육/사회
     
수입품 검사 대상서 몰래 빼 준 前 인천세관본부 직원 구속기소
2019년 08월 16일 (금) 12:47:45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ㅈ(인천=뉴스1) 박아론 기자 = 수입품 거래 업체 부탁을 받고 세관 검사에서 제외해 준 혐의로 구속된 전 인천본부세관 직원이 재판에 넘겨졌다.

인천지검 외사부(부장검사 양건수)는 공전자 기록 등 위작, 위작 공전자 기록 등 행사 혐의로 전 인천본부세관 직원 A씨를 구속기소했다고 16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4월 인천본부세관 사무실에서 담당 직원의 컴퓨터로 관세청 전자통관시스템 유니패스(UNI-PASS)에 몰래 접속해 모 수입거래업체의 수입품을 세관 검사 대상에서 제외해 준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최근 세관이 해당 사안에 대한 자체 감사를 시작하려 하자, 휴직계를 내고 해외로 도주했다가 관세청이 검찰에 고발하면서 자진 귀국해 검찰에 붙잡혔다.

검찰은 A씨가 업체 측 편의를 제공하고 대가성 뇌물을 수수했는 지 등 여죄를 수사 중이다.

검찰은 "A씨가 제외해 준 업체의 수입품이 이미 세관을 통과해 해외로 수출됐기 때문에 검사 누락된 품목이 마약류인 지, 일반 물품인 지의 여부와 금액대가 정확히 확인이 안됐다"며 "시스템상 검사 대상에서 제외한 사실만 확인한 상태"라고 전했다.

이어 "우선적으로 확인된 A씨의 혐의에 대해서만 재판에 넘긴 후, 여죄에 대해서는 계속해서 수사를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구 통합방위협,설 맞이 소방서 등...
"39개 사업, 2천377명 대상...
김진용 전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4...
간석건강센터,인천성모병원과 재활사...
고요한의 사사만평 <11> 진보 ...
인천병무지청, '슈퍼 굳건이'참여...
신보라, 같은 당 홍일표 지역구 ...
만수복지관,성모윌병원과 주민건강증...
구 새마을부녀회, 정기총회 올 살...
인천경찰, 노래방서 성추행 혐의 ...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