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02.22.
최종편집 : 2020.2.22 토 17:25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뉴스 > 교육/사회
     
실종사고 매년 증가 추세… 인천, 5년 간 1만1천239건
2019년 09월 29일 (일) 17:03:17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인천지역에서 발생하고 있는 실종신고가 매년 증가 추세를 보이면서 사회안전망 강화가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강창일 의원(더불어민주당·제주시 갑)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여 간 인천지역에서 발생한 실종 신고는 1만1천239건이다.

연도별로는 2015년 2천177건, 2016년 2천328건, 2017년 2천453건, 2018년 2천543건이고 올 8월말 현재 1천738건이다.

2015년 대비 2018년 실종 신고가 366건이나 늘어난 수치로 매년 120여건이 증가하고 있는 셈이다.

이중 아동 실종 신고가 6천728건이고 치매노인 실종신고 2천777건, 가출노인 실종신고 1천734건이다.

연도별 아동 실종 신고는 2015년 1천333건, 2016년 1천388건, 2017년 1천443건, 2018년 1천510건이다.

올해는 8월말 기준으로 1천54건이나 됐다.

연 많게는 67건 적게는 55건이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다.

치매노인 신고 연도별로는 2015년 547건, 2016년 590건, 2017년 598건, 2018년 610건, 올 8월 기준 432건으로 연 43건에서 8건까지 증가했다.

연도별 가출노인 신고는 2015년 297건, 2016년 350건, 2017년 412건, 2018년 423건이다.

올해는 8월말 기준으로 252건이고 역시 연 많게는 63건까지 늘었다.

이처럼 최첨단 기술이 발달하고, 사람의 정보를 언제 어디서든 확인할 수 있는 시대에 여전히 실종 신고가 증가하면서 심각한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실정이다.

특히 실종은 한 가정의 파탄이고, 크나 큰 비극인 만큼 근본적으로 발생하지 않게끔 사회적으로 지혜를 모아야 할 것이라는 주위의 지적이 적지 않다.

강창일 의원은 “아동의 실종과 노인의 실종 모두가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라며 “아동은 다양한 방법 및 교육을 실시해 비교적 사회안전망에 의해 보호받고 있다고 할 수 있으나, 노인의 경우 그렇지 않다”고 지적했다.

이어 “전국적으로 노인의 실종 신고가 큰 폭으로 증가했다”며 “노인의 실종 신고를 줄일 수 있도록 이들에 대한 교육과 사회적 관심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동뉴스(http://www.namdon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미래통합당 안상수 의원 "계양갑 ...
인천시,올 공무원 1천553명 채...
인천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대...
구노인인력센터,‘ 카페G브라운'교...
코로나19로 지역경제 비상…인천시...
음주운전 후 여직원과 자리 맞바꾼...
'금연은 건강,행복 ' 구 보건소...
미래통합당,남동갑에 유정복 전 시...
'해양경찰법 시행'조현배 해경청장...
유정복 전 인천시장,"당 공천 수...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