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08.09.
최종편집 : 2020.8.8 토 21:11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뉴스 > 교육/사회
     
'우생순' 주역 오영란, 후배 성희롱 의혹 6개월 자격정지
2020년 07월 30일 (목) 06:52:17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핸드볼 여자 국가대표 오영란 선수 /뉴스1 © News1 이광호 기자


(인천=뉴스1) 정진욱 기자 = 여자 핸드볼 오영란(48)선수 겸 코치가 후배 선수들에게 성희롱 발언을 한 의혹으로 자격정지 6개월이라는 중징계를 받았다.

인천시체육회 스포츠공정위원회는 27일 위원회를 열고 소속팀 후배 선수들에게 성희롱 발언과 선수단 식비를 횡령해 개인적으로 사용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오영란(47)선수 겸 코치에게 자격정지 6개월의 징계 처분을 의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인천시체육회는 또 조한준 인천시청 여자핸드볼 실업팀에게는 출전정지 3개월의 징계처분을 의결했다.

오 선수는 위원회에서 성희롱 의혹에 대해선 인정하면서도, 식비 횡령 등은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 선수는 성희롱 발언 등의 의혹이 나오면서 6월 17일 인천시체육회에 사직서를 제출했다. 인천시체육회는 오 선수의 사직서를 15일 수리했다.

오영란은 1996 애틀랜타 올림픽과 2004 아테네 올림픽 은메달, 2008 베이징 올림픽 동메달을 획득한 여자 핸드볼의 베테랑 골키퍼다. 영화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우생순)'의 실제 주역이기도 하다.

오영란은 40대의 나이에도 최근까지 여전히 현역으로 활약했다.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는 대한민국 선수단 여자 주장을 맡았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천형 뉴딜 종합계획 내달 발표…...
남촌도림동 신축 청사·만수어르신 ...
구월1동 신청사 선수촌공원로 완공...
'청렴문화 확산'구, 제1차 청렴...
'바이오 생산허브 구축' 인천시-...
만수1동,신규A 795세대 1천7...
윤관석 의원, 대표 발의'주택법'...
시설공단 영종공원사업단,만수복지관...
구, 폐기물 매립지 반입량 초과·...
'3개가 하나로'중앙공원, 보행육...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