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09.23.
최종편집 : 2020.9.23 수 17:42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뉴스 > 정치/행정
     
수인선 25년 만에 완전 개통…인천~수원 1시간대 진입
국토건설부, 2조74억원 투입…"분당·수원선 연결시108㎞, 전국 3대 전철 도약
2020년 09월 10일 (목) 10:14:56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 12일 완정 개통하는 수인선 노선도. 이 구간에는 남동지역은 소래포구 역 4개 역이 통과하고 있다.

인천 중구 인천역에서 경기 수원시 팔달구 수원역을 연결하는 수원~인천 복선전철(수인선)이 오는 12일 전 구간 개통된다. 수도권 서남부지역의 교통이 크게 편리해질 전망이다.

10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일제 잔재인 마지막 협궤철도(762㎜)를 표준궤도(1435㎜) 광역철도로 개량하는 수인선 사업은 총사업비 2조74억원이 투입된 국책사업이다.

1995년 7월부터 2004년 5월까지 기본계획 및 설계용역을 거쳐, 2004년 12월 첫 공사를 했으며 2012년 6월 오이도~송도(13.1㎞) 구간, 2016년 2월에 개통한 인천~송도(7.3㎞) 구간을 거쳐 이날 수원~한대앞(19.9㎞) 구간을 개통하며 25년 만에 수원과 인천 구간이 하나의 철도로 연결된다.

이번 수원~한대앞 개통으로 수인선(수원~인천)은 분당선(수원~분당~왕십리·청량리)과 직결해 전철이 운행된다. 수인선·분당선 직결하면 총 운행거리가 108㎞ 달해 수도권 전철 노선 중 3번째로 긴 노선이 탄생한다.

   
박남춘 시장이 10일 경기도 수원시 고색역에서 열린 '수원-인천 복선전철 건설사업 개통행사'에 참석해 김현미 국토교통부장관,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시승을 하고 있다.

수인선·분당선은 6칸 전동열차를 운행할 계획으로 직결운행 횟수는 평일 96회(상행 48회, 하행 48회), 휴일 70회(상행 35회·하행 35회)이고, 영업시간은 수원역 하행 기준 오전 5시 36분부터 다음날 0시 17분까지이다. 출·퇴근 때는 평균 20분, 그 외 시간에는 평균 25분 가격으로 운행한다.

수인선이 전 구간 개통되면 인천 및 경기 서남부지역(시흥·안산·화성·수원)에서 경기 동부지역(용인·성남 등)간 이동이 편리해지고, 주요 거점역인 수원역(KTX·경부선 일반철도·1호선·분당선 이용 가능)으로 가는 거리와 시간이 모두 크게 줄어든다. 이동시간은 현재 90분(1호선 인천~구로~수원)에서 70분(인천~수원)으로 20분 줄어든다.  

또 수원역까지 버스를 이용해야 했던 인천, 시흥, 안산, 화성지역 주민도 수인선으로 한 번에 이동할 수 있게 됐다.

 이와관련, 국토부 관계자는 "수인선 전 구간 개통으로 인천과 경기 서남부 지역이 더욱 가까워진다"며 "앞으로도 광역교통망 확충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동뉴스(http://www.namdon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천 야성이 흔들…단 2명 뿐인 ...
"제보해 주세요" 구의회, 행정사...
구자원봉사센터 봉사단 마스크 목걸...
자체폐기물 매립지 공모…서울·경기...
박남춘 시장-도성훈 교육감,교육재...
시청 앞 오피스텔 매입 별관 활...
간석4·만수5동 '복합청사'로 확...
구, 보건복지부 주관 노인일자리사...
구,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 ‘이웃...
구월2동 자생단체연합, 추석 소상...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