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1.09.22.
최종편집 : 2021.9.22 수 15:10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주민자치 > 우리동네
     
"든든한 후원자"구, 첫 홀몸 치매 어르신 공공후견 권리 찾아
2021년 09월 03일 (금) 11:00:15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남동구보건소 전경

인천 남동구에서 홀로 살며 어려움을 겪던 치매 어르신이 공공후견사업을 통해 첫 도움을 받게 됐다.

3일 구 보건소에 따르면 서창2동에 거주하는 60대 여성 A씨는 최근 치매공공후견사업을 통해 생활 전반에 도움을 줄 후견인을 찾게 됐다.

치매공공후견사업은 의사결정능력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는 홀몸 어르신에게 성년후견제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후견인을 매칭해주는 역할을 한다.

구 보건소는 지난 4월 서창2동 행정복지센터로부터 A씨의 사례를 접수하고, 자체 사례회의를 거쳐 치매공공후견사업 신청을 추진했다.

먼저 광역치매관리센터로부터 복수의 후견인을 추천 받아 A씨와의 적합 여부를 검토해 최종 후견인을 선정, 후견 심판 청구 등의 법적 절차를 거쳐 지난달 인천가정법원으로부터 선임 결정을 받았다.

구가 지난해 치매공공후견사업을 시작한 이후 매칭이 이뤄진 것은 이번이 첫 사례다.

A씨는 앞으로 3년간 후견인으로부터 일상생활 비용관리, 복지서비스 신청, 의료서비스 이용 등 일상생활에 필요한 의사결정과 사무처리를 지원받게 된다.

또한 구 보건소는 후견인으로부터 정기적으로 보고서를 받고, 매달 사례회의를 여는 등 관리 감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관련, 구 보건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사각지대에 놓인 치매어르신을 적극 발굴해 마땅한 권리를 누리고 쾌적하게 생활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치매공공후견사업에 관한 궁금한 사항은 남동구치매안심센터(032-453-5913)로 문의하면 된다.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동뉴스(http://www.namdon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새터민들의 쉼터' 17일 소래포...
"생명 안전망 강화"시교육청,생명...
“전통시장을 이용해요”구,추석 전...
바르게살기운동 남동구협의회, 추석...
'풍성한 한가위'임애숙 의장,추석...
2023년 착공 예정 구월2지구 ...
"홈플러스 폐점 중단하라"…인천 ...
문성혁 해수부장관, 소래 어시장 ...
논현복지관, 취약계층 140가구에...
논현복지관,비대면 마을 축제‘인정...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