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1.10.18.
최종편집 : 2021.10.18 월 16:41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뉴스 > 교육/사회
     
남동 22명 등 인천서 148명 신규확진… 여객선 관련 24명 추가
2021년 09월 22일 (수) 14:00:54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추석 연휴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이어지는 가운데 인천에서는 여객선 등을 매개로 한 소규모 집단감염이 잇따랐다.

인천시는 21일 0시부터 22일 0시까지 소규모 집단감염과 관련한 30명을 포함해 모두 148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또 최근 집단감염이 발생한 가천대길병원과 관련해 지난 11일 확진 판정을 받은 1명이 치료를 받던 중 20일 숨졌다. 인천 지역의 코로나19 누적 사망자는 모두 84명이다.

지난 18일부터 잇따라 감염자가 확인된 '옹진군 여객선'과 관련해 24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관련 누적 확진자는 47명이 됐다.

인천항과 옹진군 자월도·승봉도·대이작도·소이작도를 오가는 해당 여객선과 관련한 확진자 가운데 옹진군 주민은 31명이고, 나머지 16명은 다른 지역 거주자인 것으로 파악됐다.

옹진군은 그동안 코로나19 확진자가 많이 발생하지 않았던 곳이지만 지난 17일부터 덕적도에서도 10명이 양성 판정을 받는 등 감염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또 다른 집단감염 사례인 '미추홀구 화물중개업'과 관련한 확진자도 2명이 늘어나 누적 감염자는 총 13명이다.

앞서 소규모 집단감염이 발생한 '남동구 요양병원', '미추홀구 노래방', '서구 학원', '서구 건설현장'과 관련한 확진자도 1명씩 늘었다.

지난 20일 인천시청 본관에 근무하는 공무원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동료 직원 등을 대상으로 검체 검사가 진행 중이다.

이날 현재 검사 대상자 916명 가운데 895명이 검사를 했고, 521명이 음성판정을 받았다. 374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이날 소규모 집단감염 관련 30명을 제외한 신규 확진자 중 74명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다.

3명은 해외에서 입국한 뒤 양성 판정을 받았고 나머지 41명의 감염경로는 방역 당국이 조사하고 있다.

지역별 신규 확진자는 서구·부평구 각 26명, 미추홀구 24명, 남동구 22명, 옹진군 17명, 계양구 12명, 연수구 11명, 중구 6명, 동구·강화군 각 2명이다.

전날 오후 기준 인천시 중증 환자 전담 치료 병상은 79개 가운데 38개가, 감염병 전담 병상은 552개 중 428개가 사용 중이다.

인천에서는 전날까지 205만7천77명이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을 받았다.

이날 현재 인천 지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모두 1만4천611명이다.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동뉴스(http://www.namdon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또 다른 시작' 만수사회복지관,...
인천경찰청,수뢰 혐의 이강호 남동...
'지역 교육현안 논의' 구, 제6...
유광희 구의원, " 구민축구단 '...
구,행안부 제17회 대한민국 지방...
구,장수천 상류서 미꾸라지 방사 ...
"반갑다 꽃게야"인천 특산물 꽃게...
'반려견 에티켓' 구, 11월 반...
275회 구의회 임시회 개회…19...
인천언론인클럽,임시 대의원 총회 ...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