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2.05.17.
최종편집 : 2022.5.16 월 22:09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남동마당
     
인천평생학습관,한·중 작가와 캘리그라피 작품 한자리
2021년 11월 16일 (화) 10:35:26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인천시교육청평생학습관(관장·김옥제)은 갤러리 '나무'와 '다솜'에서 ‘한·중 수교 29주년 미술 교류전 –한중 중견작가 그룹전-’과 꼴갑의 ‘글꼴을 노래하다’ 전시회를 개최한다.

 오는 20일까지 갤러리 '나무'에서는 한·중 수교 29주년 미술 교류전 ‘한중 중견작가 그룹전’이 열린다. 인천(한국미협 인천지회, 계양구 예술인회, 서구 예술인회)에서 활동하는 박진이, 신은섭, 이성미 작가와 중국 산둥성(웨이하이시, 가오미시)의 중국 서예가 협회, 가오미시 문화예술 교류협회, 웨이하이시 미술가 협회, 산둥성 미술가 협회 등에서 활동하는 栾明知(난명지), 李 静(이정), 李宝义(이보의), 姜桂晓(강계효), 乔旸(교양), 郭海珍(곽해진), 李长江(이장강) 등 총 10명의 작가가 참여한다.

한국(인천)과 중국(산둥성)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인 중견작가 10명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한·중의 수준 높은 수묵화, 유화, 민화, 서예, 전지공예 등의 작품 30여 점이 전시될 예정이다.

 17~ 25일 갤러리 '다솜'에서는 꼴갑의 ‘글꼴을 노래하다’ 전시회를 연다.

꼴갑은 ‘글꼴 중에서 갑’의 약자로써 고주정, 심명숙, 정소라, 최춘숙 등 참여 작가들의 자부심을 엿볼 수 있다. 캘리그라피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이번 전시회는 참여 작가의 개성적인 글꼴을 통해 개성과 조형미를 살릴 것으로 보인다. 먹의 농도를 다양하게 살린 작품 2점도 선보일 예정이다.

김옥제 관장은 “한중 양국은 역사와 문화적으로 많은 부분이 함께 해왔다”며 “이번 한중 교류전은 내년 한중 수교 30주년의 전초전의 성격을 지니기도 한다”고 말했다.

관람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관람료는 무료이며, 일요일은 휴관한다.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동뉴스(http://www.namdon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 현안 해결은 토박이가~" 임춘...
남동 기초의원 2곳서 4명 무투...
"복지사업 총정리" 구, 올 지역...
민선 8기 구청장은 누구?…이병래...
"주민이 주인공이 되는… "이정순...
만수3동,지역 단체 개인 후원자 ...
인천에 전국 8번째 귀어학교 설립...
인천환경공단,환경의 날 슬로건, ...
시, 지역화폐 '인천이음' 충전금...
'장기 농성' 간석동 고시텔 거주...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