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2.06.26.
최종편집 : 2022.6.25 토 20:34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오피니언 > 기고 | 오늘의 운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1년 11월30일 수
2011년 11월 30일 (수) 10:07:50 뉴시스 www.newsis.com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1년 11월30일 수요일 (음력 11월6일·기축)

▶쥐띠 = 가정적이고 알뜰한 주부일지라도 뜻밖에 외출로 가정불화가 우려되고 구설이 있을 듯. 1·7·11월생은 가정에 충실하고 내조에 소홀히 해서는 불신을 받게 된다. 집안을 비울 때는 문단속을 철저히 하라.

▶소띠 = 지금은 고전을 할지라도 침착하게 진행한다면 서광이 북·서쪽에서 보인다. 4·8·10월생은 친구간이나 친족간이라도 금전거래와 지나친 농담은 삼가라. 큰 화근이 있겠다.

▶범띠 = 세상 사람들 모두가 다 자신의 마음에 들 수는 없다. 아랫사람을 다스리는 데에도 단점만 들춰내지 말고 장점을 칭찬해주는 배려가 있다면 더 많은 능률이 오르겠다.

▶토끼띠 = 아무런 수고도 없이 머릿속으로만 생각하는 것은 가족을 위하는 것이 아니다. 희생정신을 가지고 보호하고 관심을 보여야 한다. 타인과 비교하는 것은 바보가 하는 행동이다.

▶용띠 = 남들이 보기에는 잉꼬부부라고 부러워하겠지만 만나기만 하면 짜증을 내고 다툼이 잦다. 서로가 조금씩 이해하면서 양보하는 것이 좋다. 숨겨둔 사람이 있다면 청산해야 만이 해를 면한다.

▶뱀띠 = 적은 투자로 소득이 좋은 운이다. 자신의 실력을 한껏 발휘하고 자만심을 버린다면 곳곳에서 좋은 소식이 들리겠다. 사랑하는 사람을 원망하는 것은 미련한 짓이다.

▶말띠 = 생각도 않던 사람이 도움을 줄 수 있다. 유대관계를 원활히 하고 겸손한 자세가 요구된다. 금전에만 여념하지 말고 건강에도 신경 써라. 어떠한 유혹이 있어도 물리쳐라. 언행에 조심하라.

▶양띠 = 이치에 맞지 않는 것은 탐내지 마라. 도리어 실속 없어 심신만 피곤하게 된다. 자신을 돌아보고 반성하면서 단점을 고쳐라. 애정은 삼각관계로 고심하거나 나이차이로 애간장 태우겠다.

▶원숭이띠 = 형제간에 사소한 일로 언쟁이 있겠다. 지금은 아무리 바른 말을 해도 인정이 안 된다. 세월이 지나고 나면 마음을 알게 될 테니 참는 것이 상책이다. 5·7·11월생은 마음고생이 많지만 인내하라.

▶닭띠 = 물은 쉽게 뜨거우면 빨리 식는다. 삶도 마찬가지다. 갑자기 정이 들면 실증도 쉽게 난다. 마음이 흔들려서 순간 이탈을 했다 하더라도 원위치로 돌아가야 한다.

▶개띠 = 화목한 가정은 서로간의 작은 희생 없이는 절대로 영위되지 않는다. 희생은 그것을 실행하는 사람을 위대하게 하며 가정을 아름답게 만든다. 공과 사를 구분하라.

▶돼지띠 = 힘든 난관에 처할수록 침착하게 처리해야 한다. ㄱ·ㅇ·ㄴ 성씨는 형제 아니면 자매간에 불화가 있다. 서로가 이해하고 화해함이 가족전체를 위하는 길이다. 신경에 주의.

구삼원 원장 02-959-8493·010-5584-9393
 

뉴시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동뉴스(http://www.namdon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2)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Lissa
(94.XXX.XXX.74)
2011-12-15 11:28:00
SUXsoMSo
That's a smart way of tkhinnig about it.
Betty
(109.XXX.XXX.60)
2011-12-13 23:29:01
nRrLOdefTBVYtGxP
I bow down humbly in the pesrncee of such greatness.
전체기사의견(2)
만수복지관, 해병대전우회 구지회와...
동부교육청,지속가능 지구환경 보전...
시의회, 행안·운영 위원장에 신동...
인천시 품질분임조 경진대회 …남동...
남동중 학부모회, 어려운 이웃에 ...
시장직인수위, 문화재단 채용·미술...
"친절하고 알기쉽게~" 구, 민원...
'협치 개시' 유정복 시장 당선인...
간석4동 방위협의회·재향군인회,가...
"의정활동은 이렇게" 구의회, 9...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