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19.06.27.
최종편집 : 2019.6.26 수 23:37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뉴스 > 교육/사회
     
남동경찰,잇단 인천지하철서 여성 패딩 찢고 도주 수사
2019년 01월 08일 (화) 09:57:00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인천 지역 지하철을 이용하다가 누군가가 패딩을 칼로 찢고 도주했다는 신고가 112에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8일 인천 남동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오후 10시께 A(21·여)씨가 인천 남동경찰서 모 지구대를 찾아 "패딩을 누군가가 칼로 찢었다"며 신고했다.

이 여성은 "수인선 소래포구역에서 지하철을 타고 환승해 인천지하철 1호선 예술회관역에서 내렸다"며 "지하철 안에서 누군가가 칼로 패딩을 그은 것 같다"고 주장했다.

최근 이 여성이 칼로 찢긴 패딩 사진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리자 유사한 피해를 호소한 댓글이 잇따랐다.

경찰은 지하철에서 발생한 것으로 의심되는 사건이지만 최초 신고가 관할 지구대에 접수됨에 따라 인천경찰청 지하철경찰대가 아닌 남동경찰서 강력팀이 수사하도록 했다.

경찰은 A씨가 이용한 지하철 역사 등지의 폐쇄회로(CC)TV를 확보해 정확한 사실관계를 확인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 신고 내용을 토대로 해당 지하철 역사 CCTV를 확인하고 있다"며 "현재까지 피해 장소와 시점은 특정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동뉴스(http://www.namdon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이강호 구청장,취임1주년 조촐한 ...
'우리는 공무 수행자' 만수2동,...
구의 전국 첫 주요 정책,안착 단...
변사로 묻힐 뻔했던 살인사건 끈질...
'인천을 빼고 구는 고인체로'구,...
"도심을 아름답게~"구,시청 옹벽...
시행정심판위,한정희 구도시공단이사...
인천시선관위,도화동 정부인천지방합...
'수와진의사랑더하기',취약계층에 ...
'붉은 수돗물 피해주민 온정'구 ...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amdo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