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1.09.22.
최종편집 : 2021.9.22 수 15:10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뉴스 > 뉴스 > 교육/사회
     
"코로나 때문에… "인천경찰 작년 112신고 감소세로 반전
중요범죄 신고는 18% 감소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효과
2021년 09월 09일 (목) 10:14:08 남동뉴스 news@namdongnews.co.kr
   
▲남동구 예술로 152-9(구월동)인천경찰청 청사 전경

코로나19 사태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면서 112신고가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인천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2018년부터 올해 6월까지 3년 6개월간 접수된 112신고는 총 256만3537건에 달했다.

연도별로는 2018년 72만2923건, 2019년 76만3850건, 2020년 72만1203건으로 나타났다.

올해도 6월말 기준으로 35만5561건이나 됐다.

2019년의 경우 전년보다 약 5.7%에 해당하는 4만927건 늘었으나 2020년은 전년대비 4만2647건이 줄어 약 5,6%의 감소세를 보였다.

증가세를 보이던 112신고 건수가 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되던 지난해에는 오히려 감소한 것이다.

112신고는 강도와 절도 등의 중요범죄를 비롯해 폭력과 재물손괴 및 학교폭력 등의 기타범죄, 행패와 주취자 등의 질서유지, 교통사고와 음주운전 등의 교통, 기타경찰업무, 타기관 등으로 구분된다.

이중 3년 간 비슷한 수준을 보인 다른 분야 신고보다 중요범죄 신고가 큰 폭으로 감소했고 기타범죄 신고도 소폭 줄었다.

실제로 지난 2018년 4만1144건이던 중요범죄 신고는 2019년 4만4442건으로 약 8%가 증가했다.

그러다가 코로나19 사태가 확산되던 2020년에는 3만6479건으로 무려 약 18%나 급감했다.

코로나19와 관계가 없던 평소 증가율보다도 무려 2배가 넘는 비율로 감소세를 보인 것이다.

기타범죄는 2019년 17만0679건이었으나 2020년에 16만7428건으로 3260건이 줄어 약 1.9%의 감소율을 보였다.

여기에 경찰서별 2019년 대비 2020년 전체 112신고와 중요범죄 112신고 건수는 큰 대조를 보였다.

강화경찰서의 경우 전체 112신고가 2019년 4만9729건에서 2020년에는 약 12%에 해당하는 6356건이 줄어 가장 큰 감소율을 보였다.

이어 삼산경찰서와 계양경찰서가 각각 약 10%와 약 8.7%의 감소율로 그 뒤를 이었다.

반면 가장 낮은 감소율을 보인 곳은 연수경찰서와 중부경찰서로 2019년 대비 2020년의 경우 각 약 1.5%와 약 2%를 기록했다.

2019년 대비 2020년 112신고 중 중요범죄 신고 감소율은 계양경찰서와 부평경찰서가 각각 26.5%와 24%를 기록해 가장 큰 감소세를 보였다.

강화경찰서의 2019년 대비 2020년 중요범죄 신고는 유일하게 15건이 늘면서 3%가 증가했다.

인천경찰청 관계자는 “112범죄 신고가 줄어든 것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사적모임 및 영업 제한, 행사집회 최소화 등 사회적 거리두기에 시민들이 적극 협조한 이유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인천경찰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영업자와 시민들에게 공감 받는 치안활동을 벌여 나가겠다”며 “시민들의 변함없는 사회적 거리두기 협조를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김종환기자

 

블로그서명
[블로그]

남동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동뉴스(http://www.namdon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새터민들의 쉼터' 17일 소래포...
"생명 안전망 강화"시교육청,생명...
“전통시장을 이용해요”구,추석 전...
바르게살기운동 남동구협의회, 추석...
'풍성한 한가위'임애숙 의장,추석...
2023년 착공 예정 구월2지구 ...
"홈플러스 폐점 중단하라"…인천 ...
문성혁 해수부장관, 소래 어시장 ...
논현복지관, 취약계층 140가구에...
논현복지관,비대면 마을 축제‘인정...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저작권문의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주대로 846 (만수동) 주식회사 인천남동신문 (우)405-866 | TEL (032)461-2580 | FAX (032)462-7744
등록번호: 인천광역시 아01030 | 등록일 : 2009년 11월 19일 | 발행·편집인 : 안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영환
Copyright 2009 남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amdongnews.co.kr